기사검색

쉐보레, 트래버스 1호차 부평구청장 관용차로 전달

가 -가 +

손경숙 기자
기사입력 2019/11/15 [10:53]

쉐보레가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트래버스를 15일부터 고객에게 인도한다고 밝혔다.

 

▲쉐보레가 트래버스의 1호차 전달식을 하고 15일부터 고객 인도를 개시한다.13일 인천 부평구청에서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이 차준택 부평구청장에게 트래버스 1호차를 전달하는 모습  

 

한국지엠(GM)은 카허 카젬 사장과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시저 톨레도 부사장이 13일 인천 부평구청을 방문해 트래버스 1호차를 관용차로 전달하고 기념식을 했다고 15일 밝혔다.

 

차준택 부평구청장은 본사를 부평에 둔 한국GM과의 인연을 계기로 트래버스를 관용업무차로 구매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젬 사장은 "트래버스와 같은 쉐보레 브랜드의 검증된 차량과 부평에서 생산될 트레일블레이저의 성공을 통해 지역 경제에도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래버스는 미국에서 수입해온 모델로 슈퍼 사이즈이며 트렁크 적재량도 651리터에 달한다. 3.66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하이드라매틱 9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됐다.

 

쉐보레는 전국 전시장에 시승차 100여대를 배치해 시승 체험을 확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