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구에 전복 보낸 완도수산업경영인 200명, 헌혈 동참

가 -가 +

코로나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20-03-17

대구와 경북 의료진에 면역력 향상에 좋은 전복을 보냈던 한국수산업경영인 완도군연합회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의료 현장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헌혈에 동참했다.

 

▲ 헌혈에 동참하는 완도군 전복 수산업인들 

 

17일 완도군에 따르면 수산인 200여명이 전날 전남도 해양수산과학원 완도지원에서 헌혈했다.

완도에서 수산업에 종사하는 이들은 바쁜 시기임에도 생업을 잠시 미뤄두고 완도읍으로 나왔다.

 

김동수 완도군연합회장은 "코로나19로 혈액이 부족하다는 언론 보도를 보고 회원들과 함께 헌혈하게 됐다"고 말했다.

  
완도군연합회는 지난 12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 있는 질병관리본부와 대구 수성구, 대구·경북 의사회에 관내 수산단체들과 뜻을 모아 면역력 강화에 좋은 완도 전복 약 400kg을 보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