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로나19 어제 105명 늘어 총9천583명…대구23명·검역21명 추가

서울 20명·경기 15명 추가…사망 152명·완치 5천33명

가 -가 +

코로나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20-03-29

29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9천583명으로 집계됐다.

 

▲ 구로구청은 '만민중앙교회'와 관련된 확진자가 잇따라 확인되자 지난 27일 교회를 일단 폐쇄했으며, 검사 결과에 따라 폐쇄 기간을 조정할 예정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105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105명 가운데 42명은 수도권에서 나왔다. 서울은 만민중앙교회 집단감염 영향 등으로 20이 새로 확진됐고, 경기 15명, 인천 7명 등이다.

 

신규 확진자 25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대구 23명, 경북 2명이다.

 
그 외 지역 신규 확진자는 부산 3명, 대전 3명, 세종 2명, 강원 2명, 충남 1명, 전북 2명, 전남 1명, 경남 3명 등이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152명이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8명이 추가됐다.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전날 222명이 늘어 총 5천33명이 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