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스피 2,380선 돌파…5거래일 연속 연고점 경신

장중 2,390선 터치…현대차·LG전자·삼성생명 10%대↑

가 -가 +

최수경 기자
기사입력 2020-08-10

10일 코스피가 2,380선을 넘어서면서 5거래일 연속 연고점을 경신했다.

 

▲ 코스피가 닷새 연속 연고점을 경신한 10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4.71포인트(1.48%) 오른 2,386.38로 마감했다.지수는 전장보다 2.25포인트(0.10%) 오른 2,353.92로 출발해 장중 상승폭을 키웠다.

 

오후 들어서는 장중 한때 2,390.51까지 올랐으나 저항선에 부딪히며 2,390선에 안착하는 데는 실패했다.

 

코스피는 지난 4일 장중 연고점을 돌파한 이후 5거래일 연속 연고점을 경신하고 있다.

 

미·중 갈등의 불씨가 남아 있는 상황임에도 대형 경기민감주를 중심으로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시장의 강세 심리가 이어졌다.

 

특히 현대차(15.65%)는 전기차 경쟁력 강화 기대에 두 자릿수대 상승률을 기록하며 카카오(0.85%)와 삼성SDI(-2.97%)를 누르고 시가총액 7위에 다시 올라섰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한국 증시는 미·중 마찰 및 미국의 정치적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상승세를 이어갔다"며 "일부 종목에서 개인 투자자를 중심으로 한 쏠림 현상이 지속한 것으로 볼 때 유동성 장세에 의한 결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3천526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외국인은 1천347억원, 기관은 2천299억원을 각각 순매도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주가가 오른 종목은 545개, 내린 종목은 303개였다. 55개 종목은 보합으로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는 현대차(15.65%), LG전자(11.01%), 삼성생명(12.28%)이 두 자릿수대 상승률을 나타냈다.

 

LG화학(-3.49%), 삼성SDI(-2.97%) 등 2차전지 주는 차익실현 매물에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운송장비(8.90%), 증권(6.15%), 보험(4.23%) 등 경기민감주가 강세였다. 전기가스업(-0.48%)은 약세였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의 거래량은 7억8천만주, 거래대금은 19조3천억원 규모였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5.13포인트(0.60%) 오른 862.76으로 종료했다.지수는 전장보다 1.90포인트(0.22%) 오른 859.53으로 개장해 보합권에서 오르내리다가 오후 들어 상승세를 지속했다.

 

코스닥시장에서 개인은 2천213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은 966억원, 1천22억원을 각각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가운데는 CJ ENM(2.14%), SK머티리얼즈(6.21%), 콜마비앤에이치(5.46%)가 강세였다.

 

씨젠(-0.48%), 셀트리온제약(-1.72%), 에이치엘비(-2.76%) 등 바이오주는 약세였다.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14억3천만주, 거래대금은 12조4천억원 규모였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0.9원 오른 달러당 1,185.6원에 마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