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드론으로 치킨 배달 가능…국토부, 세종서 실증 행사

"무게제한과 악천후는 과제"

가 -가 +

최수경 기자
기사입력 2020-09-19

국토교통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한 비대면 배송 사업의 가능성을 타진하기 위해 드론을 활용한 음식배달 서비스 실증 행사를 열었다.

 

▲ 드론 배송 거리  

 

19일 세종 호수공원 일대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국내에서 제작한 다목적용 드론 5대가 투입돼, 전용 앱을 이용해 주문한 치킨과 햄버거 등 음식이 배달되는 과정을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이 가운데 3대의 드론은 세종호수 공원에서 2.5㎞가량 떨어진 세종시청에서 출발해 금강을 건너 음식을 날랐다. 나머지 2대의 드론은 호수 공원으로부터 1.5㎞ 거리에 있는 나성동 상업지구 고층빌딩 숲을 통과해 음식을 배달했다.]

 

음식 배달에 걸린 시간은 평균 10분을 넘지 않았다고 국토부는 전했다.

 

국토부는 이번 실증을 통해 실제 도심 환경에서 적용할 수 있는 안전한 중·장거리 드론 배달 서비스의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평가했다.

 

또 이번 행사에서는 다수 드론의 자동 이착륙과 경로 비행, 드론 배달 전용 앱을 이용한 주문과 배송확인 등 적용 가능한 기술도 함께 실증했다.

 

정용식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드론 배송은 탑재한 물품의 무게 제한, 악천후 등 기후제약 등으로 인해 정부와 업계가 함께 풀어나가야 할 과제들이 많다"며 "실생활 속 드론을 활용한 산업이 이른 시일 내에 정착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