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자배구, 한일전 5세트 대역전 승리로 8강 확정..김연경 30득점, 박정아 15득점

한국 축구, 멕시코에 3-6 완패 8강 탈락…야구도 미국에 2-4 역전패

가 -가 +

올림픽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21-07-31

 

▲ 31일 일본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조별리그 한국과 일본의 경기. 한국 김연경(10), 오지영(9) 등이 일본에 승리하며 8강에 진출한 뒤 환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도쿄 올림픽에서 한국 배구 대표팀은 김연경,박정아 등의 맹활약으로 숙적 일본을 누르고 8강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여자 배구대표팀은 31일 오후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조별리그 A조 4차전 일본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9 19-25 25-22 15-25 16-14)로 승리했다.

 

한국은 3승1패(승점 8)가 되며 A조 3위를 유지했다. 반면 일본은 1승3패(승점 3)로 5위에 머물렀다.

 

한국 여자배구의 간판 김연경은 30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박정아는 5세트 결정적인 순간 맹활약을 펼치며 15득점을 기록했다.

 

한국은 1세트 초반 블로킹을 앞세워 리드를 잡았다. 박정아와 양효진이 상대의 공격을 잇달아 막아내며 분위기를 한국 쪽으로 가져왔다.

 

세트 마지막은 김연경이 책임졌다. 김연경은 세트 막바지 연속해서 공격 득점을 올려 일본 수비를 무너트렸다. 결국 한국이 25-19로 1세트를 잡았다.

 

2세트는 아쉽게 패했다. 경기 중반까지 접접이 펼쳐졌지만 한국은 일본의 짜임새 있는 수비를 뚫지 못했다. 결국 서서히 점수 차가 벌어지기 시작했고, 2세트를 내줬다.

 

한국과 일본은 3세트에서도 팽팽하게 맞섰다. 한국은 3세트 선발 출전한 이소영과 중반에 교체 투입한 박정아의 활약이 좋았다.

 

20-21로 1점 끌려가던 한국은 김연경의 공격 득점으로 균형을 맞췄다. 이어 박정아가 상대 에이스 코가를 블로킹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이후 김연경의 연속 득점이 나오면서 한국이 세트스코어 2-1 리드를 잡았다.

 

중요한 분수령을 잡았으나 4세트로 기세를 이어지지 못했다. 김연경이 초반부터 상대 블로킹에 연속해서 걸렸고 수비도 안정적이지 못했다. 한국은 끝내 일본을 따라잡지 못했고 승부는 5세트로 향했다. 

 

마지막은 정말 드라마였다. 5세트 12-14로 끌려가던 한국은 마지막에 따라잡았다. 박정아가 연속해서 득점을 올리면서 승부를 듀스로 끌고 갔다.

 

14-14에서 일본이 공격에서 범실이 나왔고, 한국이 승부를 끝낼 기회를 잡았다. 한국은 일본의 공격을 막아냈고 극적인 승부를 챙겼다.

 

한국은 다음달 2일 세르비아를 상대로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 31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 멕시코에 3대6으로 패해 4강 진출이 좌절된 한국 골키퍼 송범근 등이 아쉬워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한편, 한국 축구는 멕시코에 야구는 미국에 각각 패배했다. 그러나 여자 배구는 한일전 승리로 8강에 진출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31일 일본 요코하마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멕시코와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8강전에서 3-6으로 완패했다.

 

이로써 한국 축구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 이어 이번 도쿄 대회까지 두 대회 연속 8강에서 탈락하고 말았다.

 

김학범호는 이동경이 2골과 황의조가 1골을 넣으며  분전했지만 멕시코의 파상 공세에 수비진이 무너지며 6실점의 수모를 당했다.

 

▲ 올림픽 야구 대표팀이 31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예선 미국과의 경기에서 패한 뒤 아쉬워하며 퇴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야구도 미국에 2-4 역전패해 다음달 1일 조2위로 도미니카共과 격돌한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대표팀은 31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미국에 1-4로 졌다.

 

이스라엘에 이기고 미국에 패한 한국은 1승 1패로 2위로 조별리그를 마쳤다.

 

6개 참가국은 조별리그 성적을 바탕으로 8월 1일부터 변형 패자부활전 방식의 녹아웃 스테이지에 들어간다.

 

한국은 1일 오후 7시 같은 장소에서 A조 2위 도미니카공화국과 격돌한다. 이 경기에서 이기면 조 3위 대결인 멕시코-이스라엘 경기 승자와 4강 진출을 다툰다.

 

B조 1위 미국은 A조 1위 일본과 8월 2일 4강 직행 티켓을 놓고 대결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한국NGO신문. All rights reserved.